본문바로가기
경남고용안정지원단 경남고용안정지원단 경남고용안정 선제대응지원센터

전체메뉴

알림마당

언론보도

(브릿지경제)경남도, ‘경남 기업(氣up) 채용장려금 지원’ 사업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22-05-03 17:33 조회 53회

본문

경남기업채용장려금지원사업 홍보물

 

위기산업 퇴직노동자를 채용한 기업에 월 200만원씩 3개월간 지원
기업은 인건비 부담 경감…위기산업 퇴직노동자에겐 취업기회 확대

 

 

 

경남도가 고용노동부와 함께하는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위기산업 퇴직노동자의 재취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경남 기업(氣up) 채용장려금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경남 기업(氣up) 채용장려금 지원사업’은 위기산업에서 퇴직한 노동자를 채용하는 기업에 채용장려금을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대상은 기계·자동차·항공산업에서 퇴직하고 경남 고용안정선제대응패키지 지원사업의 고용서비스 및 인력 양성과정에 참여한 구직자를 신규로 채용(1년 이상 고용)한 기업(창원시·김해시·사천시 소재 기업 또는 해당지역 거주 구직자를 채용한 도내 기업)이며, 기업별 최대 20명까지 1명당 월 200만원씩, 3개월 동안 600만원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위기산업 퇴직노동자를 채용한 기업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서 채용장려금을 작년보다 2배 확대했다.

경남도는 지난 2020년부터 채용장려금을 지급해 기업에는 인건비 부담을 덜어주고 위기산업 퇴직노동자에게는 재취업할 수 있는 일자리를 마련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으며, 2020년에는 117개 사 264명, 지난해에는 116개 사 331명의 신규고용 창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채용장려금 신청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경남고용안정선제대응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 2020년에 개소한 경남고용안정선제대응지원센터는 채용장려금 지원 외에도 위기산업 퇴직자의 재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취업 및 심리상담, 미니채용박람회, 구인·구직만남의 날 등 각종 채용행사와 취업 디딤돌 프로그램, 워크넷 단기특강 등 다양한 취업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김창덕 도 일자리경제과장은 “스마트 산업으로의 노동전환으로 많은 노동자들이 일자리를 잃고 재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상황에서 채용장려금 지원이 위기산업 퇴직노동자들의 재취업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며 “퇴직노동자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남=정도정 기자 sos6831@viva100.com